2011.06.18

2011/06/18 23:59 / My Life/Diary

  vicky의 까페, 반:창고(warehouse/2).

  반창고 스페셜도, 아메리카노도, 레모네이드도, 두유로 만들었다는 케익도, vicky의 얘기도, vicky의 남친도, vicky의 동업자도, 윤기도, 다 좋더라.

  그래.
2011/06/18 23:59 2011/06/18 23:59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2151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2151


« Previous : 1 : ... 123 : 124 : 125 : 126 : 127 : 128 : 129 : 130 : 131 : ... 1284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