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8.03.16

2008/03/16 19:36 / My Life/Diary

우습다
혹은 역겹다.

깨진 페르소나로 얼굴을 가린 채
자신의 열등함에 골몰하는
외눈박이여!

눈이 시리면 쳐다보지 말 것,
그 어떤 빛도 목적지를 갖지 않는다.

2008/03/16 19:36 2008/03/16 19:36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1388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1388


« Previous : 1 : ... 511 : 512 : 513 : 514 : 515 : 516 : 517 : 518 : 519 : ... 1284 : Next »